콘텐츠를 구독하세요

새로운 콘텐츠를 보내드립니다

감정을 표현하지못하는

남자를 만났어요.

 

사랑하는 마음을

가족에게 전할 수 없었죠

 

표현할 수 없었어요.

무슨 마법에라도 걸린 사람처럼.   

 

말 안 해도 알겠지.

내 마음 알 거야.

 

그는 그렇게 믿고 있었죠.

나는 안타까웠어요.

 

그의 가족들은

그를 오해하고 있었거든요.

 

상처 주는 남편.

상처 주는 아빠.

 

가족이 말하는

그의 모습이었어요.

 

그와 마주하고 하고

난 알게 되었죠.

 

그의 얼굴 속 해맑은 소년이

숨바꼭질을 하고 있었어요.

 

소년이 대신 말해주더군요.

그의 진심을 말입니다.

 

그의 진심을 조심히 받아들어

가족들 두 손에 전해주고 싶었어요.

 

아내의 눈물이 멈출 테니까.

가족의 눈물이 멈출 테니까.

 

당신은 알고 있나요?

 

그가 어릴 때 아무도 그의 말을

들어주지 않았다는 사실을.

 

그가 혼자서 슬픔을 삭이며

긴긴밤 눈물로 지새웠던 나날을.

 

그는 표현하는 방식을

잃어버렸어요.

 

슬픔이 슬픔인지

절망이 절망인지

억울이 억울인지

모르고 살았죠.   

 

그 남자가

내 앞에 앉아 있어요.

 

나는 그에게서

내 모습을 봅니다.

 

내가 새로 배운 언어,

당신에게 전해주고 싶어요.

 

A, B, C.

가, 나, 다.

 

처음에는 어려워요.

그래도, 우리 포기하지 말아요.

 

당신과 내가 힘을 합치면

우리 가족이 행복해질 수 있으니까.

 

당신은 아직 서투를 뿐이에요.

시간이 필요해요.

 

내가 당신의 가족에게 부탁할게요.

조금만 더 기다려달라고.

콘텐츠가 유익하셨나요?

프리미엄 콘텐츠를 만나보세요 

보다 깊은 통찰을 제공합니다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