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와 다투고 먼저 사과하는 편입니다. 자존심 구겨가면서 미안하다고 말했는데, 아내가 받아주지 않습니다. 과거에 잘못한 일까지 들춰내면서 공격을 합니다. 미안하다고 말한 사람에게 너무 가혹한 것 같아요. 견디기 힘듭니다.” 

 

그렇군요. 아내에게 먼저 사과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남편의 진심이 아내에게 전해지지 않는 것 같습니다. 남편의 사과가 있는 그대로 받아들여지지 않는 이유는, 아내의 오해 때문입니다. 

 

그동안 두 사람 사이에 많은 일이 있었겠지요? 남편이 아내에게 “미안해”라고 말해도, 마음에 와닿지 않는 겁니다. 

 

아내는 무엇을 오해하고 있을까요? 

 

부부 사이 흔한 오해를 살펴보겠습니다. 남편이 아내에게 사과할 때, 아내는 남편이 진심으로 미안해서 사과하는 것이 아니라, 불편한 상황이 싫어서 상황을 대충 무마하려고 마음에도 없는 말을 한다고 생각합니다. 

 

“미안하지도 않은데, 억지로 미안하다고 말한다.” 아내가 남편의 말을 오해해버리면, 남편이 아무리 미안하다는 말을 반복해도, 아내의 마음이 풀리지 않습니다. 

 

유창한 말로 설득해서 될 일이 아닙니다. 아내의 오해를 풀고 사과하고 싶다면, 진심으로 미안한 마음을 가져야 합니다. 진심은 전해지기 마련입니다. 

 

부끄럽지만 내 이야기를 하겠습니다. 나도 결혼 초기에는, 아내에게 사과하는 방법을 몰랐습니다. 자존심 상해가면서, 힘들 게 사과했는데 아내는 눈 하나 깜짝 안 하고, 당차게 말하더군요. 

 

“뭘 잘못했는지 알아?” 

 

그 말을 듣는 순간, 미안하다고 느꼈던 감정이 순식 간에 사라졌습니다. ‘이럴 바에는 차라리 사과를 하지 않는 게 낫겠다’,라는 못된 생각도 해버렸습니다. 

 

남자와 여자는 다릅니다. 남자의 세상에서는 먼저 미안하다고 말하는 사람이, 성숙한 사람입니다. 전혀 잘못한 것이 없는 상황에서도, 먼저 미안하다고 말하면, 개인적-사회적으로 높은 평가를 받습니다. 

 

남편이 아내에게 사과할 때도, 같은 반응을 기대하겠지요. 하지만, 남자와 여자의 언어는 사뭇 다릅니다. 여자의 언어는 정서적으로 민감합니다. 남편이 아내에게 미안하다고 말해도, 진심이 담겨 있지 않으면 소용이 없습니다. 

 

나도 처음에는 아내에게 사과하기가 너무 힘들어서, 자존심 따위 다 내려놓고, 솔직하게 물었습니다. 도대체 어떻게 사과를 하면 좋겠냐고요. 

 

나는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은데, 내 의도와 달리, 무슨 말만 하면 서로 감정이 격해지는 상황이 싫었습니다. 제발 알려달라고, 수첩을 들고 아내에게 사정하듯 부탁했습니다. 

 

아내도 답답했나 봅니다. 왜 자기가 속상했는지, 오랜 시간 말하더군요. 나는 고개를 끄떡이면서 아내의 말에 귀를 기울였습니다. 언제 사과하는 방법을 알려주나 싶어서요. 

 

한참을 듣고 있는데, 아내가 혼자 말합니다. “이제 됐어. 고마워.” 나는 당황했습니다. 나는 아직 아내에게 사과를 못 했거든요. 

 

나는 이게 뭔가 싶어, 아내에게 다시 물었습니다. 

 

“마음이 풀렸어?” 

 

“응” 아내가 말했습니다. 

 

“사과도 안 했는데?”

 

“방금했잖아.”

 

“언제?”

 

“방금, 내 이야기 들어줬잖아. 내가 왜 속상했는지, 왜 화가 났는지, 진심을 다해 들어줬잖아. 그게 내가 원했던 사과야.”

 

나는 그제서야 아내에게 사과하는 방법을 알게 됐습니다. 지극히 개인적인 깨달음이라, 다른 부부들에게 통할지가 궁금하더군요. 

 

훗날, 부부 상담을 하고, 부부 강의를 하면서 다른 아내들에게 물었더니, 전부 동의합니다. 당신의 아내도 다르지 않을 겁니다. 

 

남편에게 부탁합니다. 사과하고 싶다면, “미안해”라는 말 대신, 미안한 만큼 아내의 말을 들어주세요. 변명하지 말고, 반박하지 말고, 아내의 속상한 마음을 있는 그대로 받아주세요.   

 

그것이 아내가 남편에게 듣기 원하는 “미안해”입니다. 

 

남편에게 억지로 사과하라는 말은 하지 않겠습니다. 아내에게 사과하고 싶은 당신이, 내게 질문을 하셨기에 용기 내어 답변했습니다. 

 

오늘 저녁은 “미안해”라는 말 대신, 아내의 손을 꼭 잡고, 두 눈을 마주하고, 아내의 마음이 풀릴 때까지 아내의 이야기를 들어주세요.  

 

당신이 아내의 존경을 받는 멋진 남편이 될 때까지, 당신을 응원하겠습니다. 

오늘의 제안 – 콘텐츠가 유익하셨나요? “부부 관계”에 대한 더 많은 콘텐츠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