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를 구독하세요

새로운 콘텐츠를 보내드립니다

하나님 사랑이

느껴지지 않아요.

 

하나님은

날 사랑하지 않아요.

 

사랑받은 적 있나요.

누구에게라도.

 

아무도 없었군요.

내 마음이 아파요.

 

내 부모도 날 사랑하지 않았어요.

이제 하나님도 날 거부해요.

 

하나님이라고 부르면

그나마 괜찮은데

 

하나님 아버지라고 부르면

마음이 불편해요.

 

아버지라고 하는 순간

복잡한 감정이 밀려와요.

 

무서운 아버지.

무관심 아버지.

 

그 아버지가

이 아버지가 아닌데.

 

이상하다.

참 이상하다.

 

외롭고

쓸쓸해져요.

 

그렇군요.

그럴 수 있어요.

 

하나님의 사랑이

느껴지지 않을 수 있죠.

 

사랑받은 적 없어서

사랑받는 게 뭔지 모른다고 하셨죠?

 

자녀를

사랑하시나요.

 

조건 없이

사랑하신다고요.

 

자녀 대신

죽을 수도 있다고요.

 

부모에게 사랑받지 못했다면서

자녀를 사랑하는 이유가 뭔가요.

 

어디에서

시작된 사랑일까요.

 

당신 안에 사랑이 없잖아요.

사랑받지 못했다면서요.

 

자녀 대신 죽을 수 있다는 말,

진심이란 걸 알아요.

 

혹시,

정말 혹시.

 

누군가에게 그런 사랑

받은 적 있나요.

 

누군가 당신을 위해

대신 죽기라도 한 것처럼

 

당당해서

물었어요.

 

이제 아시겠나요.

당신은 사랑받고 있어요.

 

부모 사랑으로

하나님 사랑을 느낄 수 없다면

 

자녀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하나님의 사랑을 추적하세요.

 

상처투성이 당신도

자녀를 조건 없이 사랑할 수 있으면서

 

하나님은 당신을 사랑하지 않는다고

쉽게 결론 내릴 수 있나요.

 

자녀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하나님 사랑을 느껴보세요.

 

내 이야기

잠시 해도 될까요.

 

내 딸이 이마에 깊은 상처를 입어

피를 콸콸 쏟은 적이 있어요.

 

이 삼십 바늘 꿰매서

치료했어요.

 

딸을 지켜주지 못했단 생각에

나는 괴로웠어요.

 

밤이면 밤마다 딸이 잠들면

그 옆에서 울고 또 울었죠.

 

속상해 죽겠는데

하나님이 한 마디 툭 던졌어요.

 

네 딸 살이 찢기니 괴롭겠구나.

나도 내 아들 살이 찢길 때 괴로웠다.

 

온 세상이 멈춘 것처럼

고요했어요.

 

내가 아버지가 아니었다면

내 딸이 다치지 않았다면.

 

그리스도의 사랑을

이토록 깊이 느낄 수 있었을까요.

 

부모인 우리는 자녀를 통해

하나님의 사랑을 깨달을 수 있어요.

 

나 외로워요.

당신은 어디 있나요.

 

당신이 하나님을 찾을 때마다

그가 말씀하시기를 바랍니다.

 

네가 네 자녀를 사랑하듯

나도 너를 사랑한다.

 

하나님,

하나님 아버지.

 

당신이 하나님을

어떻게 부르든지

 

하나님의 따뜻한 사랑이

당신에게 전해지기를 기도합니다.

콘텐츠가 유익하셨나요?

프리미엄 콘텐츠를 만나보세요 

보다 깊은 통찰을 제공합니다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