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를 구독하세요

새로운 콘텐츠를 보내드립니다

질문

     아이 둘 키우며 직장생활을 하는 워킹맘입니다. 저는 아이들에게 정서적 안정감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공부하라고 강요하지 않습니다. 아이들이 아직 어리니까요. 남편은 제 생각에 동의하지 않아요. 계획을 세워서 철저히 공부를 가르치라고 합니다. 교육관이 서로 달라 힘듭니다.   

답변

       겉으로 볼 때는 교육관이 서로 달라서 갈등이 일어난 것처럼 보이지만, 실제로는 대화 방식이 문제입니다. 부부의 생각은 다를 수 있습니다. 생각이 다르다고 무조건 갈등이 일어나지 않습니다. 서로를 신뢰하지 못하면, 갈등이 일어납니다서로 다른 생각이 서로에게 틀린 생각으로 느껴지기 때문입니다. “그럴 수 있지. 그 말도 맞네.”가 아니라, “내 말이 맞고, 너는 틀렸다.”가 되면, 부부 갈등은 심각한 문제가 됩니다.

       대화가 되지 않으니 부부 중 한 쪽의 생각만 반영됩니다. 당연히, 주도권을 잃은 배우자는 감정이 상합니다. 자녀의 미래가 달린 문제니, “내가 양보하지 뭐라고 말하면서, 가볍게 넘어갈 수도 없습니다.

       “어떻게하면 자녀를 잘 키울 수 있을까?” 두 사람은 서로 다른 말을 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같은 말을 하고 있습니다. 같은 고민에 서로 다른 생각을 표현하는 것이지요. 조금 억지스럽더라도, 아내와 남편의 입장 차이를 표현해보겠습니다.

       “정서가 중요하다. 정서적으로 안정된 아이는 나중에 자기가 하고 싶은 것을 발견하면 열심히 노력할 거다. 하고 싶지도 않은데 억지로 시키면, 아이가 공부에 반감을 갖게 된다. 조급하면, 아이 인생 망친다. 아이에게 기회를 주고 차분하게 기다려야 한다. 아이를 믿어주고 기다리면, 아이 스스로 공부할 날이 온다.”

       “누가 모르냐. 그건 나도 안다. 하지만, 세상이 변했다. 세상이 우리 어릴 때와 다르다. 경쟁은 이미 시작됐다. 벌써부터 뒤처지면 나중에 따라갈 수 없다. 나중에 아이들이 정신 차리고 제대로 공부하려고 하면 그때는 이미 늦는다. 도저히 따라갈 수 없는 없는 구조다. 어느 정도는 시키자. 그래야, 나중에 스스로 노력할 때, 그동안 해놓은 것을 바탕 삼아 앞으로 나아갈 수가 있다.”

       아내와 남편, 두 사람이 한 말 모두 맞습니다. 정서도 중요하고, 엄연한 사회 현실도 있습니다. 옳고 그름으로 따질 문제가 아닙니다. 서로 대화해서 생각의 차이를 좁혀야 합니다. 부부가 서로 합의해서 일관된 방식으로 아이를 양육하는 게 아이들의 정서적 안정감에 가장 중요합니다. 공부 부담 안 주고, 마냥 놀게 한다고 정서적으로 안정되는 게 아닙니다. 그렇다고, 남편 말대로 애들을 밤낮없이 학원으로 돌린다고 아이에게 밝은 미래가 보장되는 게 아니겠지요. 두 사람의 생각 차이를 좁히고, 중간 어디서 만나야 합니다.

       서로의 주장에는 서로의 결핍이 있습니다. 아내는 아내대로, 남편은 남편대로 자신이 살아온 이야기가 있을 겁니다. 자신 안에 있는 결핍이 자녀 양육에 반영됩니다. 아내의 주장에는 아내의 결핍이, 남편의 주장에는 남편의 결핍이 있는 것이지요. 자신의 성장 과정을 돌아보면, 아쉬운 장면이 떠오릅니다. 자녀에게 더 나은 환경을 만들어주고 싶다는 욕구는 아내와 남편 둘 다 같습니다. 남편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남편에게도 자신이 살아온 이야기, 그 안에 결핍이 있을 겁니다.

       아내가 질문한 것이니 아내에게 조심스럽게 부탁합니다. 남편의 이야기를 잘 들어주세요. 남편이 하자는 대로 군말 없이 따르라는 말이 아닙니다. 중간에 말을 끊고, 된다 안된다로 판단하지 마시고, 남편의 생각에 공감해주세요. 남편의 진심이 아내와 아이들에게 전달되는 게 중요합니다.

       마음을 열고, 서로의 결핍을 공유하면 좋겠습니다. 결핍을 공유하고, 서로 격려해야 합니다. 그 과정을 생략하면, 서로 오해합니다. 자녀 양육이 주도권 싸움으로 변질됩니다. 부부가 서로의 약점을 공유하면, 서로의 장점을 활용할 수 있습니다. 엄마는 엄마대로, 아빠는 아빠대로 자녀에게 줄 수 있는 게 다릅니다. 각자의 강점을 활용해야 아이들이 잘 큽니다. 그러니, 대화하세요. 목소리보다 마음의 소리가 중요합니다. 마음의 소리를 들어주세요.

       부족한 답변이 도움이 되셨기를 바랍니다.

프리미엄 콘텐츠

치유하는 사람들의 콘텐츠 구독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