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김유비닷컴

카테고리: 콘텐츠

너만을 사랑할게

예수님, 좋은 아침이에요.  죄송하지만, 오늘은 아침부터 불평이 나오네요.  사실 저는 요즘 쫓기고 있어요. 사람들의 반응에 오르락 내리락 해요. 불안하고...

자녀를 만나거든

“내 자녀는 나처럼 살게 하고 싶지 않아. 나보다 더 나은 삶을 살게 할 거야.”  좋아요.  자녀를 위해 무엇을 해주시든, 당신의 자유예요. ...

매일 같은 곳에서

매일 같은 곳에서, 같은 사람을 만나고, 같은 일을 해도, 변하지 않는 진실이 있어요.  당신은 정체된 게 아니에요.  당신은 성장하고 있어요. ...

나는 꿈에서 깬다

지금의 나는, 어린 시절의 내가 왜 그런 꿈을 자주 꾸었는지 이해할 수 있다. 내게 주어진 현실에서 벗어나고 싶었던 것이다. 어린 나조차도 내 상황이 얼마나 절망적인지 일찌감치 알았던 것이다.

실패한 상담자

내 이야기를 들으면 상처받으실 수도 있어요. 사람들이 내게 그랬거든요. 너의 이야기를 들으면, 나까지 이상해지는 것 같다고. 괜찮으시겠어요?

모든 가정은 독특해요

부모에게 사랑받지 못한 사람, 부모에게 학대받은 사람은 마음 한 편으로 두려워요. 나도 그런 부모가 되면 어떻게 하지? 걱정하지 마세요. 절대 그럴 일 없어요.

아버지와 친밀한가요

아버지와 친밀한가요? 대답하기 쉽지 않아요. 아버지와 친해지고 싶어요. 지금은 살짝 어색하거든요. 아버지와 편하게 대화하려면, 누군가의 도움을 받아야 해요.

아버지를 용서했나요

용서는 우리 손에 달린 게 아니에요. 하나님 손에 달렸어요. 그분의 스케줄에 맞춰, 사랑하고 용서하시면 돼요. 걱정도 마시고, 자책도 마세요.

속마음을 말하면 눈물이 나요

저는 지금까지 제 이야기를 누군가에게 말한 적이 없어요. 교회에서는 속마음을 말할 자리가 많은 것 같아요. 공동체에서 속마음을 말할 때 계속 눈물이 나요. 부끄러워서 울고 싶지 않은데, 멈출 수가 없어요.

다시 교회로 돌아갈 용기가 없네요

교회를 떠나 혼자 기도하고 예배하고 있어요. 다시 교회로 돌아갈 용기가 없네요. 크리스천은 꼭 교회에서 드리는 예배에 참석해야 하나요? 목사 없는 예배는 하나님이 기뻐하시지 않는 건가요? 

교회에서 봉사하고 상처받아요

보상을 바라지 않고 봉사하는 방법이 없을까요? 바쁜 시간 쪼개가면서 최대한 봉사하고 있습니다. 사람들이 고맙다는 말을 해주기를 바라지는 않아요. 최소한 상처를 주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힘들게 봉사하고 돌아오는 건 상처뿐입니다.

그날 밤 꿈을 꾸었다

꿈의 편집자는 잔인하게도, 손을 내밀며 살려달라고 애원하는 동생의 얼굴을 무한 반복한다. 수 천 번 반복되는 기회 속에서, 단 한 번도 손을 내밀지 못했다. 

기억의 전이

남편의 기억은 정희의 것이 아니었다. 남편의 젊은 날, 내연녀에게 받았던 배신감과 집착이 아내에게 투영된 것이다. 정희가 무슨 잘못이란 말인가. 가냘픈 몸을 의자에 기대어 가만히 앉은 정희를 바라보며, 나는 연민을 느꼈다.

Loading

Pin It on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