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px 김유비닷컴

카테고리: 돌봄의 편지

나는 당신 편이에요

새로운 일을 시작하셨군요. 남들이 가지 않는 길을 가려니, 고민이 많을 거예요. 당신의 목소리에서 은은한 긴장이 느껴져요.  걱정 마세요. 나는 당신 편이에요. 당신을...

당신을 외면할 수 없어요

“모든 사람에게 인정받을 수 없다.” 상식이죠.   나도 전적으로 동의해요.  아무리 애를 써도, 모든 사람을 만족시킬 수는 없지요.  “남 신경쓰지...

감정을 억누르지 마세요

두려워 마라.  울지 마라.  예수님이 하신 말씀이에요. 예수님을 사랑하는 사람은 예수님 말씀에 순종하고 싶어요.  담대하려고 애쓰고, 울지 않으려고...

좋은 엄마가 되고 싶어요

좋은 엄마 되기 힘들어요. 자녀의 말 한마디, 행동 하나에 마음이 무너져요. 나쁜 생각이 꼬리에 꼬리를 물어요.   “당신 닮은 거 아니야?”   “나처럼...

엄마의 기도

청소년 시기에 불안했어요. 불만으로 가득했죠. 사건 사고의 연속이었어요. 바람 잘날 없었죠.  내가 문제를 일으키고 집에 들어오면 부모님은 잔소리하지 않았어요. 내가...

내가 뭘 잘못했나?

평온한 일상에 시험이 찾아와요. 삶이 뿌리째 흔들리는 것처럼 불안하고 무섭죠. 시험에 빠지면, 자책감이 밀려와요.  “내가 뭘 잘못했나?”  “믿음이...

아빠들의 성적표

아버지를 주제로 하는 모임에 다녀왔어요. 작은 모임이었는데, 깨닫는 게 많았어요.  상담을 공부하신 중년의 목사님이 말씀하셨어요.  “요즘 내담자들 중에...

열심히 살아도 기쁨이 없네

열심히 살아도 기쁨이 없지요? 사람들은 부러워하는데, 만족이 없지요? 왜 그럴까요?  너무 걱정하지 마세요. 하나님이 사랑하신다는 증거니까요.   하나님은...

착하게 살지 마세요

“목사님이시죠?”  나를 할 말 없게 만드는 말이에요.  상황에 따라 다르기는 한데, 가끔은 공격적인 말로 들리거든요. “목사님이신데, 왜...

오늘 말씀 참 좋네

목사님이 설교를 끝낼 때, ‘이제부터 이렇게 살자’라고 말씀하시잖아요.  그건 적용의 아주 작은 부분이에요. 목사님은 일반적인 관점에서 크게 방향을 제시해주시는...

당연하지만 낯선 진실

목회할 때 있었던 일을 나눌게요.  내가 없을 때, 사람들이 교회에서 아내를 마주치면, 나를 언급하면서 고맙다는 말을 했나 봐요. 나와 아내에게는 몸 둘 바를 모를...

고민은 이제 그만

너무 고민하지 마세요.  신중한 건 좋은데, 그러다 시작도 못해요. 앞날이 불안하니까, 확실한 응답을 받고 싶을 거예요. 확실한 응답을 받고 시작해야 그나마 안심이...

과거를 바꿀 수 없다면

“어린 시절의 결핍 때문에, 지금 고통받는다.” 반은 맞고, 반은 틀려요.  다르게 생각해보면 어떨까요? 만약 내가 결핍이 전혀 없이 온전하게 자랐다면, 현재 같은...

오늘도 죄를 지었다

‘오늘도 죄를 지었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두려움에 사로잡힙니다.   죄에 사로 잡혀, 죄의 노예가 되어버렸다는 정죄감을 떨쳐버릴 수 없습니다.  자신이 순식...

남편 몰래 흘리는 눈물

남편을 억지로 교회로 끌고 오는 아내를 자주 봅니다. 고생이 많지요. 그동안 아내 편을 들었으니, 오늘 딱 하루만 남편 입장에서 이야기를 해볼까요.

과거형으로 말하지 마세요

죄를 과거형으로 말하지 마세요. 죄는 언제나 현재형입니다. 죄를 과거형으로 취급하면, 알게 모르게 자신을 속이고 포장하게 됩니다.  “예전에는 그랬지. 지금은 안...

나는 믿지 않아요

“꿈이 없는 사람은 하나님도 못 도와준다!”  내가 어디서 들은 말이에요.  너무 당황스러워서 할 말을 잃었어요.  하나님이 왜 못...

배우자의 매력

남편과 아내, 서로 사랑하지만 상처도 많이 주죠.  배우자에게 실망스러운 부분이 있나요?  듣기 싫은 말, 보기 싫은 행동, 심지어 사람 같지 않을 정도로...

은혜로 시작하세요

“일단 시작했으면, 끝장을 보세요.”  부담되는 말이죠.  나도 그래요.  나는 의지가 약한 사람이거든요.  오늘은 의지가 약한 사람이...

당신은 날마다 새로워져요

반복해서 죄를 짓더라도, 절대로 자책하지 마세요.  당연히 죄는 나쁘죠. 하지만, 죄책감은 유익하기도 해요. 죄책감은 우리를 은혜의 자리로 이끌어주거든요.  ...

당신을 아껴주세요

솔직한 사람이 되고 싶었어요.  하나님과 사람 앞에서 진실돼야 한다고 믿은 거죠.  그래서일까요? 자주 마음이 앞서요.  무언가를 섣불리 꺼내놓고,...

너만을 사랑할게

예수님, 좋은 아침이에요.  죄송하지만, 오늘은 아침부터 불평이 나오네요.  사실 저는 요즘 쫓기고 있어요. 사람들의 반응에 오르락 내리락 해요. 불안하고...

자녀를 만나거든

“내 자녀는 나처럼 살게 하고 싶지 않아. 나보다 더 나은 삶을 살게 할 거야.”  좋아요.  자녀를 위해 무엇을 해주시든, 당신의 자유예요. ...

매일 같은 곳에서

매일 같은 곳에서, 같은 사람을 만나고, 같은 일을 해도, 변하지 않는 진실이 있어요.  당신은 정체된 게 아니에요.  당신은 성장하고 있어요. ...

Loading

Pin It on Pinter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