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사람의 아픔을 공감하고 싶어요